address

'드레스'와 '헤어'의 궁합이 신부를 빛낸다

[OSEN=최지영 기자]

결혼식 날에는 신부가 주인공이다. 때문에 드레스뿐만 아니라 헤어스타일까지 가장 아름답고 우아해 보이기 위해 신경 쓴다.

하지만 신부의 헤어스타일은 어느 정도 정해진 틀이 있기 때문에 그 안에서 단정하고 우아하게 자신을 돋보이게 하는 것은 생각만큼
쉽지 않다. 무엇보다 가장 신경써야할 것은 드레스와의 조화.

때문에 전체적인 분위기를 연출하는데 있어 생각보다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헤어스타일과 신중하게 고른 드레스가 최상의 조화를 이루는
것이 결혼식에서 신부를 가장 빛나게 할 수 있다.





▲ 화려한 드레스를 입은 신부에게


전체적으로 장식이 많고 화려한 디자인의 웨딩드레스를 입는다면 헤어는 가장 기본이면서 단순하고 깔끔한 업스타일이 좋다.
특히 홀터넥 타입이나 어깨에 장식이 많은 드레스는 더욱더 그렇다. 드레스의 화려함이 강조되면서 신부가 더욱 사랑스러워 보일 수
있기 때문



▲ 심플한 드레스를 입은 신부에게

특별한 장식 없이 심플한 드레스에는 화려한 헤어스타일이 어울린다.
특히 어깨가 노출되는 튜브 탑 드레스의 경우 풀어 내린 헤어스타일을 시도해보는 것도 좋다.

이때 볼륨과 웨이브를 살려 조금 더 화려한 느낌을 주는 것이 포인트. 뿐만 아니라 반업 스타일로 우아하고 페미닌한 분위기를
살려주는 것도 바람직한 연출법이다.



▲ 몸매를 드러낸 신부에게

몸매가 드러나는 머메이드 라인의 드레스는 성숙하고 고전적인 느낌을 주는 헤어가 비교적 잘 어울린다.
업스타일로 연출하되 머리 전체에 볼륨과 굵은 웨이브를 줘 느슨하게 올리는 것이 포인트.

너무 번을 깔끔하게 올리기보다는 잔머리가 얼굴선을 타고 내추럴하게 흘러내리는 듯 연출하는 것이 여성스러우면서 고급스러운
헤어스타일이 완성된다.

jiyoung@osen.co.kr

<사진>플로렌스웨딩, 한수지웨딩 제공.


Trackback 0 Comment 0
비밀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