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dress

꽃보다 아름다운 신부, 드레스 ‘네크라인’ 선택에 달렸다

꽃보다 아름다운 신부, 드레스 ‘네크라인’ 선택에 달렸다

[OSEN=최지영 기자]

많은 예비신부들이 웨딩드레스를 고를 때 체형이나 자신이 원하는 스타일에만 신경을 쓴다.
하지만 체형만큼이나 중요한 것이 얼굴형에 어울리는 드레스를 선택하는 것.
사람들의 시선이 가장 많이 가는 얼굴이기에 최대한 아름다워 보이고, 콤플렉스는 커버할 수 있는 드레스여야 한다.
해결책은 얼굴과 가장 가까운 네크라인을 어떤 디자인으로 선택하느냐에 달려있다.





▲ 긴 얼굴형이라면

얼굴이 길면 자칫 제 나이보다 많아 보일 수 있기 때문에 최대한 얼굴이 짧아 보이게 하는 것이 관건.
이때는 둥근 보트네크라인이나 어깨가 드러나는 오프숄더네크라인이 좋다.
또한 가슴 선이 드레이프로 되어있거나 하는 등 상체가 풍성하고 화려해야 얼굴에 생기가 있어 보인다.
더불어 큰 사이즈의 부착형 귀걸이를 해주면 얼굴에서 시선이 한번 끊어지기 때문에 긴 얼굴을 커버하기에 효과적이다.
이때 길게 늘어지는 드롭형보다는 귀 밑에서 떨어지는 디자인을 선택하는 것이 포인트.





▲ 둥근 얼굴형이라면

둥근 얼굴형은 밋밋해 보일 수 있기 때문에 또렷한 인상을 줄 수 있는 드레스를 선택해야 한다.
이런 타입은 목선이 많이 드러나는 브이 네크라인이나 스퀘어 네크라인이 잘 어울린다.
어깨와 가슴이 시원하게 파인 오프 숄더나 톱 스타일도 무난하다. 하지만 어깨나 너무 좁거나
넓은 이들에게는 금물. 둥근 얼굴을 더욱 부각시켜주는 라운드 네크라인도 피해야한다.
또 길게 늘어지는 드롭형 귀걸이를 착용하면 시선이 자연스럽게 목선으로 향하기 때문에 둥근얼굴이 커버된다.






▲ 각진 얼굴형이라면

대부분 각진 얼굴형을 가진 예비신부들은 이를 커버하기위해 라운드 네크라인을 많이 선택한다.
하지만 이는 오히려 각진 얼굴이 부각될 수 있기 때문에 금물.
U 네크라인이나 하트형으로 생긴 하트 셰이프트 네크라인이 부드러운 이미지를 만들어주기 때문에 가장 잘 어울린다.
단 상체에 커다란 코사지 등 장식이 화려한 스타일은 피하는 것이 좋다.



jiyoung@osen.co.kr

<사진>벨에포크, 아비가엘, 쥬빌리브라이드 제공.


Trackback 0 Comment 0
비밀댓글